2016.06.13 22:24

1분 묵상

조회 수 145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마음의 채널



마음은 수천 개의
채널이 있는 텔레비전과 같다.

그리하여 우리가 선택하는
채널대로 순간순간의 우리가 존재하게 된다.

분노를 켜면 우리 자신이 분노가 되고,
평화와 기쁨을 켜면 우리 자신이
평화와 기쁨이 된다.


= 틱낫한의《살아 있는 지금 이 순간이 기적》 중에서 =

things_11.gif?v=2

당신은 지금 어떤 채널에 맞춰져 있나요?
혹시 분노의 채널? 그렇다면 얼른 채널을 바꾸십시오.
평화와 기쁨의 채널? 그렇다면 '채널고정' 하십시오.

충분히 감상한 뒤 다른 채널로 이동해 보십시오.
사랑, 감사, 열정, 꿈, 도전, 용기, 나눔...
또 다른 행복감이 안겨질 것입니다.
그때마다 다시 채널고정!.



오늘도 주님의 평화가 여러분과 함께하기를 기원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글 올리는 방법 1 관리자 2014.04.15 1052
136 [교황님과 함께하는 아침미사] “참 예언자는 항상 희망을 안겨주는 사람” 고영춘돈보스코 2018.04.19 86
135 행복한 삶 1 사랑아 2016.07.16 174
» 1분 묵상 고영춘돈보스코 2016.06.13 145
133 훈화 올리는것 생략함 1 수녀원 2016.01.23 503
132 1월 둘째주 훈화. 3등짜리 하느님 file 수녀원 2016.01.03 743
131 1월 첫째주 훈화 마니피캇 file 수녀원 2016.01.03 745
130 12월 다섯째주 훈화. 두개의 주머니 file 수녀원 2015.12.31 515
129 12월 넷째주 훈화. 마리아의 잉태 file 수녀원 2015.12.22 718
128 12월 셋째주 훈화. 천사의 외출 file 수녀원 2015.12.16 549
127 12월 둘째주훈화. 나의 마니또 file 수녀원 2015.12.09 719
126 12월 첫째주 훈화. '4개의 초' file 수녀원 2015.11.30 704
125 11월 넷째주 훈화 '마귀들의 회의' 2 file 수녀원 2015.11.25 810
124 11월 셋째주훈화 '다 제탓입니더' file 수녀원 2015.11.17 544
123 11월 둘째주 훈화. 출석을 하셔야죠! file 수녀원 2015.11.10 607
122 11월 첫째주 훈화. 소금 file 수녀원 2015.11.03 581
121 10월 4째주간 훈화. 생명있는 신앙 2 수녀원 2015.10.27 624
120 10월 세째 주간 훈화- 우리의 아름다움 1 수녀원 2015.10.20 487
119 10월 둘째 주간 훈화- 멀리가는 향기 1 수녀원 2015.10.11 683
118 10월 첫째 주간 훈화 - 더불어 사는 삶 1 수녀원 2015.10.04 453
117 9월 마지막 주간 훈화 - 아름다운 용서 수녀원 2015.09.29 52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Next
/ 7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