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27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그는 세관장이고 또 부자였다.(루카 19,2)/2020-11-17/변혜영.

어제는 피곤함을 많이 느꼈고,

그냥 잠들었다.

 

오늘 아침에 일어나서,

급하게,

고해성사 준비를 하고,

종이에 기록한 것을 가지고 고해성사를 했고,

보속도 받았다.

 

뭔가,

글쓰는 시간이 어제는 월피정이라서 낮에는 아침에도 물론이고,

하지 못하여,

밤에 컴방에 와서,

글쓰는 작업을 하는데,

잠이 와서 겨우 했다.

 

그리고,

그 원인을 곰곰이 생각하니,

침방의 환기 때문이었다.

 

춥다고 창문을 한번도 열지 않았고,

물론,

방문도 열지 않아서

공기가 맑아야 하는데,

그렇지 못하니까,

자꾸만 쳐지고,피곤하고,졸립기만 했었다는 것이다.

 

침방의 환기가 매우 중요함을 다시금

오늘 알게 되어 감사하다.아멘.^^*~~~~~~~~~~~~~~~

 

그동안 컴방의 작은 화면의 컴을 이용했는데,

화면이 큰 컴을 사용하는 것도 괜찮다는 생각이다.

 

우리들의 사명인,

왕직,예언직,사제직을 다시금 생각하면서,

이것을 잊지 않고 내내,

실천할수 있기를 기도한다.아멘.

 

나는 그동안,

한 삼년동안 (2017년 중반부터 ~~~지금 202011월까지),

매우 소심하게 살았다고 고백한다.

 

이 소심함이 하느님에게서 온 것이 아닌데,

나는 이것을 빨리 떨쳐 버리고,

하느님안에서,

평화를 누려야 한다.

 

하느님과 평화는 아무도 빼앗아 갈수 없으며

,

지속되도록,

나 또한 깨어 있어야 한다. 아 멘,.........*^^*.

 

오늘은 세관장 자캐오의 집에 주님께서 가셨는데,

자캐오는 세관장이면서 부자 였는데,

회개의 소식을 주님께 전달하며,

예수님께서 오늘 이 집에 구원이 내렸다하시며,

칭찬 하셨다.(루카복음 191~~~10).

 

오늘을 살고 있는 우리 신앙인들은 무엇을 회개 해야 할까 물어보게 된다?????^^.

 

기도와 일을 하면서,

자캐오 같이,

또한 많은 회개의 소식에 자신을 열고 주님 대전으로 나아가는 이들처럼,

,

세례 받았을 때의 첫 마음을 간직하는 것이

소중하고,

중요 하다.

 

삼위일체이신 아빠 하느님!!!*^^*.

저희들이 오늘 회개한 자캐오처럼,

저희들의 마음과 몸과 재산과 모든 것을 통하여,

주심의 회개의 소식에,

동참하는 기쁨을 허락하심 감사드립니다.아멘, 알렐루야~~~~~~~~~~*^^*.....SAM_8320.JPG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광고성 개인 홍보글 게시를 금하며 게시된 글은 임의 삭제합니다. (내용무) 관리자 2016.07.21 708
공지 홈페이지 관리는 이렇게,,, 관리자 2014.05.12 3497
공지 가입 후 닉네임을 세례명으로 수정요망 관리자 2014.05.06 3577
공지 글 올리는 방법 1 관리자 2014.04.15 4065
727 자비의 희년 기획 - 사목의 쇄신 고영춘돈보스코 2016.07.09 170
726 교황청-성인 시성식 - 2016. 10. 16 고영춘돈보스코 2016.10.18 334
725 교황님 강론---과달루페 성모님 축일 미사 거행(2016.12.12)|☞교황님의 강론/기도 고영춘돈보스코 2016.12.13 499
724 희망을 가집니다. 작은행복 2019.04.09 59
723 황금 궁전 pr. 성지 순례 - 후기 file 관리자 2014.11.21 1005
722 홍보분과에 요청드립니다. 1 임상엽-파스칼 2014.05.09 1093
721 홍보분과 일꾼 모집합니다 박영수토마스 2016.10.12 268
720 홈페이지 오픈을 축하해요 2014.04.20 960
719 홈페이지 오픈 추카추카~~~~~ 1 정경원레오 2014.04.15 980
718 홈페이지 바탕에 키다리 새 신부님 사진은 언제 올라 오나요? 1 임상엽파스칼바이론 2015.02.04 991
717 현실안에서^^*~~~ 임마꿀라따수녀 2018.05.28 43
716 향이 나는 성당 1 끄려 2015.01.29 880
715 행복한 삶 2 사랑 2016.01.14 850
714 행복한 삶 사랑아님 2017.09.28 137
713 행복한 삶 1 너는또다른나 2017.09.26 194
712 행복한 삶 1 너는또다른나 2015.05.14 922
711 한줄 성경쓰기에 관하여 여쭙니다. 4 임상엽파스칼바이론 2015.02.04 1123
710 한줄 성경쓰기에 관하여 여쭙니다(1) 1 임상엽파스칼바이론 2015.02.11 910
709 한국천주교 주교회의 ...성체 모독과 훼손 사건에 깊은 우려를 표합니다 고영춘돈보스코 2018.07.12 46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7 Next
/ 37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