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12.04 08:44

쓸데없는 비용

조회 수 234 추천 수 0 댓글 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홈페이지 만들고 업데이트 하지 않는다면, 쓸데없는 비용의 낭비 입니다.

찾는이도 없나보네요

단골 몇분만이 출석도장 찍지만 그나마도 뜸합니다.

 

지난주 본당 공지사항을 못 들은거 같아 홈피 열었지만, 최근 것은 없네요

출석........, 자유......., 비어 있어요.

왜 홈피를 만들었는지.......

 

아무리 예산이 넘쳐난다고 해도 쓸데없이 쓰는 것은 마치 돼지 목에 진주 거는 것보다 못하겠지요

이미 만들어져 있으니 그데로 둔다는 생각 또한 잘못된 것 입니다.

 

양산에 살고 있지만 교우가 아닌 사람이 천주교에 입문하고 싶어서 양산성당 홈피를 검색해 봤다면, 

...............양산에는 성당이 없거나 문 닫았나 보다 하고 돌아서지 않을까요?

 

얼마나 바쁘길래 관리하는 사람이 관리를 소홀히 하는지 이해되지 않습니다.

1~2십분 정도면 충분치 않을까요? 그 정도의 시간도 없다면,.....더 할 말이 없네요

 

  • ?
    김태종바오로 2016.12.06 15:48
    홈피에 참여 하였었고,
    애착이 많은 저.
    부끄럽고 숨고 싶네요.

    에덴
    너, 어디에 있느냐는 부르심 !
    아쑴, 저 여기 있습니다.

    한사람 에서. 두 사람
    깨어 있고
    다시 시작 ..

    교회 사랑
    우리 사랑에 따끔한, 아픔 나누시는 헝제님
    감사 합니다.

    자주 오셔서
    성령 히느님과, 차 한잔.

    오늘 시원한 견책의 깊은 사랑.
    감사 드립니다.
  • ?
    김기유사도요한 2017.01.19 03:04
    아직 미흡하여 서툴게 업하고 있습니다.
    분주히 움직여 다시 찾아올수 있게 수시로 작업 하겠습니다.
    많은 조언 부탁 드립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광고성 개인 홍보글 게시를 금하며 게시된 글은 임의 삭제합니다. (내용무) 관리자 2016.07.21 593
공지 홈페이지 관리는 이렇게,,, 관리자 2014.05.12 3375
공지 가입 후 닉네임을 세례명으로 수정요망 관리자 2014.05.06 3445
공지 글 올리는 방법 1 관리자 2014.04.15 3917
452 교황청-성인 시성식 - 2016. 10. 16 고영춘돈보스코 2016.10.18 244
451 교황 일반 알현 - 십자가를 통한 인간 구원 - 2016.9.28 고영춘돈보스코 2016.10.05 244
450 모든 순간이 마지막 순간 고영춘돈보스코 2016.11.12 242
449 교황 - 산상수훈에서 완전함은 모든 율법의 완성인 애덕안에 존재 고영춘돈보스코 2016.09.25 239
» 쓸데없는 비용 2 최홍식미카엘 2016.12.04 234
447 교황청 - 데레사 수녀 시성식 고영춘돈보스코 2016.09.07 230
446 [주님 만찬 미사] 발 씻김 예식은 미풍 양식이 아니라, 하나의 표징입니다 고영춘돈보스코 2017.04.16 223
445 교황청 - 성체 성혈 대축일 미사 - 2016.05. 26 고영춘돈보스코 2016.05.28 223
444 +.본당설립 50주년 축하드립니다^^* 2 file 변혜영수녀 2017.05.07 220
443 교황 - 목마르다(2016.9.20) 고영춘돈보스코 2016.09.21 209
442 3월21일 부산평화방송에 본당 가정분과 가 출연합니다. 송미란세레나 2017.03.16 194
441 새로 오신 성모님, 아쉽습니다. file 한종두바오로 2017.02.12 194
440 마더 데레사 시성식 한 주 앞으로 고영춘돈보스코 2016.08.28 192
439 +."아버지,저들을 용서해 주십시오. 저들은 자기들이 무슨 일을 하는지 모릅니다"(루카 23,34). 임마꿀라따수녀 2019.04.13 191
438 [주님 수난 예절 강론] 십자가는 세상의 유일한 희망 고영춘돈보스코 2017.04.16 188
437 뒷담화 끊는 법은? file 고영춘돈보스코 2016.09.02 185
436 홍보분과 일꾼 모집합니다 박영수토마스 2016.10.12 183
435 ‘꼬끼오~’ 깨어나 하느님을 찬미하여라 1 고영춘돈보스코 2016.12.29 182
434 프란치스코 교황 - 고해성사는 하느님의 축제 고영춘돈보스코 2016.07.27 175
433 7월18일 화요일 엘리아실 사도들의모후 1,500주차 주회 2 박영수토마스 2017.07.18 173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8 9 10 11 12 13 14 15 16 17 ... 35 Next
/ 35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